연중무휴
빠른상담
후기보기
무료 오픽 진단
영어회화 클래스

[IH / 8회16시간] 외국인친구도 놀란 스크립트를...! > OPIc 수강후기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Professional Language Institute
OPIc 수강후기
곽*현 [IH / 8회16시간] 외국인친구도 놀란 스크립트를...!
강의 수강 지점 강의 수강 과목
화상강의로만 진행 OPIc
초기 등급과 획득 등급 말씀해주세요.
초기 등급은 무등급, 획득 등급은 Intermediate High 입니다.
소요 기간은 어떻게 되셨나요?
8회 16시간
담당 강사님 성함 (코티칭을 받은 경우 여러명)
박소현 강사님
오픽 취득 동기와 간단한 자기 소개

수업생 여러분 고생 많으십니다. 저는 공무원으로 종사하고 있고 정말 절실하게 오픽 등급을 획득하고 싶었던 때 612 어학원을 소개한 공무원 동기로 인해 무등급 --> IH를 획득하게 되었습니다. 이제 OPIC는 우리 공무원 승진에 필수요건이라고 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던 때 정말 영어에 영자로 모르는 동기가 오픽 IH 등급 받게되었다는 소리를 듣고 바로 수강신청을 그날 하여 지금까지 이렇게 잘 준비하여 후기까지 올릴수 이는 상황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현재 너무 기뻐서 이러한 생생한 후기를 또한 올리는 가운데도 정말 행복하고, 성취감에 사로잡혀 있습니다. 만약에 이 글을 읽게 된 분이 계신다면 정말 잘 되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또한 612의 특별하고 고귀한 그리고 심플한 과정을 믿시고 오픽 공부에 정진하셨으면 좋겠습니다. 화이팅! 입니다!​ 

기출문제 및 합격후기, 담당 강사 후기

박소현 강사님의 처음 수업을 했을때 감탄만 나왔습니다. 정말 오픽에 오짜도 모른 저에게 정말 세심하게 가르쳐 주셨기 때문에 정말 첫 강의부터 8회 까지 만족을 하며, 또한 점수가 나왔을때 바로 연락을 드려 함께 기뻐하고 좋아해주셨습니다. 중요한 것은 선생님의 하나하나 말씀을 꼭 그대로 하라고 말씀해드리고 싶습니다. 수업에 대한 방식을 완전히 믿어야만 또한 확신이 되어 준비를 잘 할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박소현 강사님은 타 강사님과 다르게 발음 자체가 완전히 다릅니다. 중요한 것은 오픽의 시험자체는 제가 판단했을때 얼마나 잘하고 어려운 문장이나 단어를 구사하는 것이 아니라, 얼마나 수다스럽게 생각을 하고 말을 이어가는 것이 포인트 인듯 합니다. (살짝의 연기) 선생님께 가르쳐 주신 정말 중요한 포인트가 있습니다. 물론 제 일상에 대해서 스크립트를 완벽히 짜주셨지만, 생각하고 말하는 연습을 정말 포인트를 잡아서 해주셨어요. 숙달이 됬을때는 저 또한 저 스스로를 감탄할 정도였다니까요. so i think, i can say that, which means.... and also, in my case, sometimes.....등 스크립트에 생각하는 표현을 넣으면 완벽한 준비가 되는 듯 했습니다. 정말 딱딱한 제 말하기를 윤활류를 뿌려주시듯 기름칠을 해주셨어요......^^

 

  

 

외국에 살다온 친구가 제 스크립트를 들었을때 감탄을 했습니다. 이것이 바로 박소현 강사님의 능력입니다. 정말 놀라서 오픽 준비를 더욱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러한 일화가 첫회에서 친구가 들었을때의 이야기 입니다. 영어 말하기의 영자로 모르는 제가 정말 기적과도 같은 내용이었습니다.

 

 

  

시험때 얘기를 드리자면 저는 일단 자신이 있었습니다. 기본적으로 2번 내용을 듣고 선생님께서 짜주신 스크립트가 알차고 알맞았기 때문에 어떻게 스크립트를 정해서 말할까라는 여유까지 생겼습니다. 기본적으로 음식에 내용이 초반부에 나오고, 그다음 해변에서, 그리고 돌발로 명절이 나왔어요. 저는 자신있었어요. 그대로 제 취미를 선생님께서 강조하셨듯이 명절때 뭐하냐고? 특별한것 없는데? 나 쇼핑좋아해로 이어나갔습니다. 정말 자연스럽죠?

 

  

 

선생님께서 100% 어떤 문제가 나오더라도 커버할 수 있도록 해주셨어요. 그리고 상황극에서는 mp3 플레이어가 나왔어요. 너무 다행이라 생각했죠. 그것은 카페에 엑기스에 나온 영생대로 그대로 했거든요? 중요한것은 그때 너무 주구장창 하는것 보다 심플하게 물어볼 틀대로 하시는 것을 추천드려요!

 

  

 

그리고 저는 11번에서 12번에서 끝내는 것을 목표로 준비를 했어요. 선생님께서 시험전날까지 잡아주신 부분이에요. 예술이었습니다. 그리고 자신있었어요. 두번 무조건 듣고 넥스트 버튼 누르고 play 버튼의 간격을 두었어요. 딱 맞게 11번 까지 말하고 종료했죠.

 

 

 

아무튼 너무 감사드리고 영포자에게 이러한 기회를 주신 박소현 강사님께 감사드리며, 오픽을 준비하시는 모든분들의 앞날에 좋은결과 있기를 바랍니다.​​ 

성적표 인증
612 어학원에 바라는점

본문